충남도, 보령항 등 항만시설물 안전 점검 실시

다음달 4~15일까지 도 소유 항만시설 22곳 대상

2023.11.29  (수) 16:22:47
서동수 기자 (ewf8437@naver.com)
크게보기
크게보기
크게보기
크게보기

[내포=e지역news] 서동수 기자 = 충남도는 다음달 4~15일까지 도 소유 항만시설을 대상으로 하반기 정기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점검대상은 대천항과 보령항 및 마량진항이며 대천항 시설 12곳, 보령항 시설 4곳, 마량진항 시설 6곳으로 자체점검반을 구성해 진행한다.



주요 점검사항은 시설물의 외관 및 기능적 상태와 앞서 시행한 정기안전점검에서 지적된 사항이 제대로 조치됐는지 점검한다.



점검범위는 차막이, 계선주, 방충재 등 안전시설과 시설물의 침하, 파손, 균열 등 시설물 자체에 대한 이상 유무이다.



도는 시설물 점검 결과 이상 징후 발견 시 안전점검 용역 또는 보수·보강 공사를 발주하고 긴급한 상황이면 긴급 보수를 통해 적절한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한편 도는 항만시설물의 기능을 지속적으로 유지하기 위해 ‘시설물의 안전 및 유지관리에 관한 특별법’ 제11조 제1항 및 항만법 제38조 제1항에 따라 반기별로 정기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있으며 2년에 1회 이상 정밀안전점검, 5년에 1회 이상 정밀안전진단 및 성능평가를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 e지역news(http://www.ezone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근뉴스 보기
메인페이지로 이동
Copyright © ezonenews.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