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부여군, 집중안전점검에 첨단장비 적극 활용

드론‧열화상카메라 등 활용해 고정밀 안전진단 나서

2023.05.26  (금) 17:12:18
서동수 기자 (ewf8437@naver.com)
크게보기
크게보기
크게보기

[부여=e지역news] 서동수 기자 = 충남 부여군(군수 박정현)이 ‘2023년 안전大전환 집중안전점검’ 기간 중 추진하는 ‘민관합동 안전점검’에서 드론과 열화상카메라 등 첨단장비를 적극 활용했다.



군은 지난 9~25일까지 다수의 관광객이 이용하는 부여시외버스터미널, 굿뜨래웰빙마을글램핑장과 노후 공동주택 등 총 6개소의 민관합동 안전점검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안전점검은 드론과 함께 열화상카메라를 활용해 효율성을 높였다.



먼저 드론을 활용해 건축물의 외벽과 지붕의 균열 여부, 상부 구조물의 안전성을 확인하고 열화상카메라를 통해 시설 내 소방 및 전기설비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부여군 관계자는 “드론 및 열화상카메라 활용을 통해 육안 점검의 한계점을 보완하고 고정밀 안전점검을 할 수 있었다”며 “시설유형과 현장상황에 맞춰 향후 안전점검에 활용 범위를 넓혀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2023년 안전大전환 집중안전점검은 정부, 지자체, 민간 전문가뿐만 아니라 군민들이 직접 참여해 안전 실태를 집중점검하는 예방활동으로 6월16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 e지역news(http://www.ezone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뉴스 보기
메인페이지로 이동
Copyright © ezonenews.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