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부여군, 돌발해충 공동방제로 피해최소화 총력

2022.05.18  (수) 21:21:35
서동수 기자 (ewf8437@naver.com)
크게보기
크게보기
크게보기

[부여=e지역news] 서동수 기자 = 충남 부여군농업기술센터는 17~18일 이틀에 걸쳐 ‘2022년 병해충 공공방제 돌발해충 방제사업 특별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과수와 특용작물에 심각한 피해가 우려되는 갈색날개매미충, 미국선녀벌레 등 돌발해충에 대한 효과적 방제를 위해 마련된 교육이다.



총 480여 농가를 대상으로 진행된 이번 교육은 △돌발해충의 월동 환경 분석에 따른 발생량 예측 △예찰 시 중점사항 △돌발해충 생육기에 따른 적기 약제 살포 시기 △공동방제법 등으로 구성됐다.



농기센터 담당자는 “갈색날개매미충・미국선녀벌레・꽃매미의 1차 약충기 방제적기는 부화율이 80~90% 이상 되는 5월 말에서 6월 초”라며 “농경지뿐만 아니라 주변까지 공동 방제해야 효과적”이라고 강조했다.



농기센터에서는 돌발해충의 약충 방제 적기에 맞춰 6월1일을 ‘지역 공동방제의 날’로 정해 일제 공동방제를 계획하고 있다.



이후 8~9월 산란기에도 공동방제를 추진해 돌발해충의 피해를 최소화 하는 데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라고 밝혔다. 



ⓒ e지역news(http://www.ezone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근뉴스 보기
메인페이지로 이동
Copyright © ezonenews.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