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병원, 윤세희 교수 ‘한국연구재단 사업선정’

자가포식 유동 촉진을 통한 신장병 완화 연구

2022.05.18  (수) 19:41:17
서동수 기자 (ewf8437@naver.com)
크게보기
신장내과 윤세희 교수

[대전=e지역news] 서동수 기자 = 건양대병원(의료원장 배장호)은 신장내과 윤세희 교수팀이 한국연구재단에서 공모한 이공분야 기초연구 사업 중 ‘지역대학우수과학자 지원 사업’에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윤 교수팀은 ‘TFEB 활성에 의한 자가포식 유동 촉진이 신장병 완화에 미치는 효과에 대한 연구’ 연구 계획서를 제출해 최종 선정돼 향후 3년에 걸쳐 한국 연구 재단으로부터 연구비를 지원받는다.



이번 사업에서 윤 교수팀은 현재 뚜렷한 치료 방법이 없는 만성 신장병에서 세포 내 청소부 역할을 하는 자가 포식 유동을 적절히 활성화시켜서 만성 신장병의 진행을 완화할 수 있는 새로운 기전을 규명하고 치료방법을 개발하는 의미 있는 연구를 진행하게 된다.



윤 교수는 “난치 질환인 만성 신장병으로 고통받은 환자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새로운 치료방법을 개발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 이라고 밝혔다.



ⓒ e지역news(http://www.ezone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근뉴스 보기
메인페이지로 이동
Copyright © ezonenews.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