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논산시의원 ‘가’선거구 김남충, 서 원, 김만중 후보 영농철 앞두고 민폐 들어 개소식 안해

19일 본선 앞두고 후보자들 앞다퉈 개소식, 지인들 “안갈수도 없고...”

2022.05.17  (화) 22:27:00
서동수 기자 (ewf8437@naver.com)
크게보기
크게보기
크게보기

[논산=e지역news] 서동수 기자 = 6.1지방선거 공식 선거운동 개시일인 19일을 앞두고 시장, 도·시의원에 출마하는 후보자들이 앞다퉈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갖고 지지세 과시에 열을 올리는 가운데 논산시의원 ‘가’선거구(연무, 강경, 채운, 양촌, 연산, 가야곡, 은진, 벌곡)에 출사표를 던진 더불어민주당 공천 기호 1-가번 서 원, 1-라번 김만중 후보와 국민의힘 소속 기호 2-가 김남충 후보가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갖지 않기로 해서 지역주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17일 김남충, 서 원, 김만중 후보는 굿모닝논산 기자와의 전화에서 코로나19 여파로 지역경기가 침체된데다 본격적인 영농철을 앞두고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하게되면 곁을 나눠온 이웃들이 바쁜 시간을 쪼개 축하화분 등을 들고 방문 해야 하는 등 부담을 안겨주는 것 같아 아예 개소식 자체를 하지않기로 했다며 시민 유권자들이 이심전심으로 자신들의 충정을 이해 해 줄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한편 4년전 논산시의회에 입성, 두드러진 의정활동으로 주목받아오면서 재선에 도전하는 서 원 후보와 김남충 후보, 3선에 도전하는 김만중 의원이 출마한 논산시의원 ‘가’ 선거구는 논산시의회 의원 정수 13석 가운데 지역구 다섯석이 배정돼 다섯명의 의원을 선출하게 되며 민주당은 서 원, 서승필, 조용훈, 김만중, 김창중 후보 다섯사람을 공천 했고 국민의힘은 김남충, 손선우, 이상구, 김재광 네 사람을 공천 출마시켰다. 또 진보당에서 윤예진 후보가 도전장을 냈다.



ⓒ e지역news(http://www.ezone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뉴스 보기
메인페이지로 이동
Copyright © ezonenews.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