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논산시, 식품접객업소 자정결의 대회 실시

2020.10.27  (화) 16:24:54
서동수 기자 (ewf8437@naver.com)
크게보기

[논산=e지역news] 서동수 기자 = 충남 논산시(논산시장 황명선)는 한국외식업중앙회논산시지부와 함께 바가지 요금 근절과 친절한 서비스 확산을 위한 자정결의 대회를 실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자정결의 대회는 탑정호 출렁다리 개장을 앞두고 탑정호를 찾을 관광객들에게 합리적인 요금과 쾌적하고 친절한 서비스 제공을 약속하기 위해 마련됐다.



시는 이번 자정결의를 통해 영업주의 자발적인 노력을 바탕으로 바가지 요금과 불친절 없는 최고의 관광도시 논산이라는 이미지를 갖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논산시보건소 관계자는 “논산을 찾는 관광객분들에게 만족스러운 서비스를 제공해 다시 찾고 싶도록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며 “계속해서 위생업주들과 소통하고 화합하며 관광도시 논산의 이미지를 제고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식품접객업소 입식테이블 교체지원, 옥외가격표시판 제작지원, 위생등급제,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안심식당지정 등 서비스 향상과 안전한 먹거리 환경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고 밝혔다.



ⓒ e지역news(http://www.ezone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포토뉴스 보기
메인페이지로 이동
Copyright © ezonenews.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