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논산 늘푸른나무, ‘찾아가는 환경전시회’ 연다

‘개구리특별전’ 신청하는 초등학교에서만 실시예정

2020.07.27  (월) 18:52:56
서동수 기자 (ewf8437@naver.com)
크게보기

[논산=e지역news] 서동수 기자 = 인간과 친근한 매체(동물)를 통해 자연과 환경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실시해온 ‘지구사랑환경전시회- 개구리 특별전’을 올해는 ‘찾아가는 환경전시회’로 실시될 예정이다.



공익단체 늘푸른나무(논산환경교육센터·대표 권선학)에서는 코로나19로 인해 그동안 박물관이나 평생학습관, 양촌자연휴양림 등의 대중이용에서 실시해오던 ‘지구사랑환경전시회’의 개최여부를 두고 고심하다가 전시회를 원하는 초등학교에서만 실시하기로 결정했다고 27일 밝혔다.



미래세대들에게 대표적인 환경지표종인 양서류를 통해 기후변화와 환경오염 등에 대한 심각성을 전하기 위해 2003년부터 시작된 ‘개구리특별전’에는 일부 개구리의 실물도 전시해왔으나 올해는 사진만 전시되며 학생들의 정서함양과 학습능력 및 환경의식제고를 희망하는 초등학교에서는 선착순 2~3개교 신청이 가능하다.



전시신청문의는 늘푸른나무 010-3527-4556로 하면 된다고 밝혔다.



ⓒ e지역news(http://www.ezone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뉴스 보기
메인페이지로 이동
Copyright © ezonenews.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