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논산시, 대학생 보금자리 ‘충남서울학사관’ 첫 입사생 모집

충남도-15개 시·군 합동 건립, 대학생 주거난 개선 효과 기대

2020.07.09  (목) 00:48:45
서동수 기자 (ewf8437@naver.com)
크게보기

[논산=e지역news] 서동수 기자 = 충남도와 15개 시·군이 도민 자녀의 안정적인 대학생활을 돕기 위해 나섰다.



충남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오는 17일까지 서울·인천·경기 등 수도권 대학으로 진학한 논산 출신 대학생들의 주거 안정을 위한 ‘충남서울학사’입사생을 모집한다고 8일 밝혔다.



‘충남서울학사’는 지난 2015년 ‘도-시·군정 합동토론회’에서 ‘충남형 자치 분권 실현을 위한 도-시·군 간 정책 협력 협약’을 통해 약속한 것으로 도민 자녀들이 주거문제 및 경제적인 부담 없이 면학에 전념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자 함께 뜻을 모은 결과다.



올 8월 말 개원을 앞둔 충남서울학사관(서울시 구로구 오류동)은 총 142실(2인1실 118, 1인1실 20, 장애인실 4)로 이뤄졌으며 (재)충남인재육성재단에서 운영한다.



1인실 월 25만원, 2인실 월 20만원의 저렴한 기숙사비로 1일 3식을 제공하고 입사생들의 편의를 위한 부대시설 및 어학프로그램, 취업역량강화 강좌 등 인성함양 프로그램도 함께 제공돼 미래를 이끌어나갈 인재양성의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2016년~2019년까지 4년간 총 14억3000만원을 출연해 도내 15개 시·군 중 가장 많은 11실을 확보했으며 오는 17일까지 신청접수해 총 22명을 선발한다.



신청자격은 본인 또는 보호자(부모, 직계존속)가 공고일 기준 계속해서 논산시에 1년 이상 주민등록이 돼 있으며 수도권 소재 대학의 신입·재학생(휴학생),대학원생 중 평점B학점(백분위80점)이상을 취득한 자이다.



입사신청 관련한 기타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www.nonsan.go.kr)에서 확인하거나 평생교육과 교육지원팀 041-746-5762로 문의하면 된다고 밝혔다.



ⓒ e지역news(http://www.ezone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뉴스 보기
메인페이지로 이동
Copyright © ezonenews.kr all rights reserved.